문대통령 지지율 49.9%··· 자유한국당 지지율 상승
상태바
문대통령 지지율 49.9%··· 자유한국당 지지율 상승
  • 이재상
  • 승인 2019.08.05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라인=이재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49.9% 기록했다.

 

리얼미터는 2019 7 5주차 주간집계에 결과  대통령의 국정수행지지율이 전주 대비 2.2% 감소한 49.9% 기록했다고 5 밝혔다.

 

일간 지지율은 북한의 방사포 발사 이후 하락세를 나타냈으나, 지난  31,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제외 추가 보복을 강행할  청와대가 강경 대응 기조를 나타낸 이후 지지율이 반등해 증가했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사진제공=리얼미터)

정당 지지도에서는 더불어민주당이 전주 대비 1.7% 감소한 41.5%, 자유한국당이 전주 대비 2.1% 증가한 28.8%를 보였다. 민주당은 25일(목) 일간집계(44.1%) 이후 조사일 기준 나흘 연속으로 하락하여 31일(수)에 39.6%까지 떨어졌다가, 8월 2일(금)에는 42.8%로 반등했음, 자유한국당은 내림세를 멈추고 반등했으나 29일(월) 일간집계(29.6%) 이후 완만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정의당과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등은 각각 1%, 0.2%, 0.3% 감소한 5.9%, 5.3%, 1.7% 기록했다.

 

▲정당 지지도 변화 (사진제공=리얼미터)

이번 조사 기간 주요 이슈로는  △‘ 백색국가 제외 경제보복 확대 관련 보도,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연장 여부 논란 보도, △한국당 ‘北미사일, · 영공침범, ·· 공조 와해안보 위기·실패 주장 지속, △ ‘방위비분담금 급격 인상 요구논란 보도, △文대통령 ‘대통령 별장지, 경남 저도일반인 개방 보도 등이 있다.

 

이번 주간집계는 지난달 29부터 지난 2까지 5일간 전국 19 이상 유권자 51,123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2,511명이 응답을 완료했으며 4.9% 응답률을 나타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를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