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모라이스 감독, 신라스테이 ‘8월의 감독’ 선정
상태바
전북현대 모라이스 감독, 신라스테이 ‘8월의 감독’ 선정
  • 김기현
  • 승인 2019.09.14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현대를 이끄는 모라이스 감독이 신라스테이가 후원하는 K리그 ‘8월의 감독’에 선정됐다.

▲작전 지휘하는 전북현대 조세 모라이스 감독 (사진제공=한국프로축구연맹)
▲작전 지휘하는 전북현대 조세 모라이스 감독 (사진제공=한국프로축구연맹)

전북은 모라이스 감독의 지도 아래 8월에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5경기에서 3승 2무를 기록, 8월 한 달 동안 K리그1에서 가장 많은 승점(11점)을 쌓았다. 특히, 지난 8월 마지막 경기인 서울과의 맞대결에서 ‘깜짝 스리백’을 선보이며 2대0 완승을 거뒀고, 울산에 내준 1위 자리를 탈환했다.

모라이스 감독은 앞서 서울전이 끝나고 “다시 1위를 차지한 만큼 내려가서는 안된다. 전북은 리그 우승을 매번 도전하는 만큼 선수들에게도 동기부여가 된다. 이런 부분을 매 경기마다 결승전이라는 각오로 나부터 임하겠다” 라고 말했다.
  
모라이스 감독은 지난 4월에 이어 올 시즌 두 번째로 ‘이달의 감독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달의 감독’에게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함께 신라스테이 숙박권이 부상으로 주어진다. 시상식은 9월 14일(토)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전북과 상주의 K리그1 29라운드 경기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올 시즌 이달의 감독상을 후원하는 신라스테이는 호텔신라가 선보이는 프리미엄 비즈니스 호텔이다. 지난 2015년과 2016년 ‘신라스테이 이달의 골 세리머니 상’을 시작으로 K리그 후원을 시작한 신라스테이는 앞으로도 K리그와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