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러노비타, 문상영 신임 사장 선임
상태바
콜러노비타, 문상영 신임 사장 선임
  • 전영민
  • 승인 2019.04.22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 신임 사장, “고객만족 실현하는 최고의 브랜드 되겠다” 소감 밝혀
문상영 콜러노비타 신임 사장
▲문상영 콜러노비타 신임 사장(사진제공=콜러노비타)

[미디어라인=전영민 기자] 생활 가전 전문 기업 콜러노비타가 문상영 신임 사장을 선임했다. 

문상영 신임 사장은 삼성전자, 레킷벤키저 브랜드 매니저를 거쳐 필립스전자 조명사업부 상무를 역임한 영업 마케팅 전문가다. 지난 2013년부터 올해 3월까지 6년간 일렉트로룩스 코리아 대표를 역임했다.

이 같은 경험을 바탕으로 문 신임 사장은 콜러의 주방·욕실 부문 한국 사업부와 비데 전문 브랜드인 노비타를 진두지휘하게 됐다.

문 신임 사장은 “글로벌 프리미엄 주방·욕실 브랜드 콜러와 위생 및 생활가전 시장을 선도하는 노비타를 만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취임 소감을 밝히는 한편 “콜러노비타는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한 욕실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더 나은 욕실 문화를 만들고자 한다. 뛰어난 기술력을 가진 콜러와 노비타가 더 높은 고객만족을 실현할 수 있는 최고의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비전을 전했다.

지난해로 145주년을 맞이한 콜러는 미국 위스콘신에 본사를 둔 글로벌 브랜드로 비데 일체형 양변기, 수전, 위생도기 등의 주방·욕실 분야 전문 기업이다. 고객들의 격조 높은 삶(Gracious Living)에 기여한다는 미션 하에 다양한 스타일과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이며 주방 및 욕실제품 분야에서 글로벌 리더로 인정받고 있다. 최근에는 음성인식 기술을 이용한 ‘스마트홈 컬렉션’을 선보이며 스마트홈 실현을 위한 비전을 제시한 바 있다.

노비타는 비데, 공기청정기, 정수기 등 위생가전 전문 브랜드다. 고객의 건강한 삶을 위한 끊임없는 고민을 바탕으로 노즐이 사방으로 움직이는 ‘3D 무브워시’ 등 혁신적인 기술을 선보이며 비데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 14년 연속 대한민국 퍼스트 브랜드대상 비데 부문을 수상하는 등 많은 소비자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한편 문상영 신임사장이 총괄을 맡은 콜러노비타는 삼성전자 자회사인 ‘한일가전’에서 출발한 비데 전문 기업 노비타와 글로벌 명품 주방·욕실 브랜드인 콜러가 만나 2011년 12월 ‘콜러노비타’로 법인명을 변경한 생활가전기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