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청년을 위한 2019년 상반기 블루터치 콘서트 ‘선물’ 개최
상태바
서울시, 청년을 위한 2019년 상반기 블루터치 콘서트 ‘선물’ 개최
  • 이서정
  • 승인 2019.05.08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춘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음악과 이야기가 있는 위로의 시간
2019 블루터치 콘서트 선물 포스터사진제공서울시정신건강복지센터
▲2019 블루터치 콘서트 선물 포스터(사진제공=서울시정신건강복지센터)

[미디어라인=이서정 기자] 서울시가 삶에 지쳐있는 청춘을 위로하고 응원하기 위해 2019년 블루터치 콘서트 '선물-너와 나, 우리를 맞이하는 시간'을 상·하반기에 걸쳐 총 4회 개최한다고 지난 2일 밝혔다. 블루터치 콘서트 '선물'이 상반기에는 오는 23일과 내달 27일에 마포구 합정역에 위치한 ‘벨로주 홍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블루터치 콘서트 '선물'은 음악이라는 문화 콘텐츠를 통해 청년이 마음 건강에 관해 이야기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 마음 건강의 중요성을 인식하며 자신을 돌볼 수 있도록 돕기 위한 문화행사로 2016년부터 매년 청춘들을 찾아가고 있다. 

오는 23일은 '청춘, 스무 살의 꿈'이라는 테마로 홍갑과 황푸하 아티스트가 모두의 마음속에 간직해 온 꿈을 노래한다. 내달 27일에는 빅베이비드라이버와 우주왕복선싸이드미러 아티스트가 '청춘, 그대를 사랑하는 시간'을 테마로 청춘의 사랑을 응원한다. 

지난해 블루터치 콘서트를 찾았던 한 시민은 숨소리도 놓치지 않고 들을 수 있는 아주 가까운 거리에서 연주되던 곡, 불리던 노래가 어느덧 어리지만은 않은 나이가 되어버린 우리들의 푸념을 포근히 쓰다듬어 주었다. 같은 고민을 나누는 누군가가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것만으로도 무겁던 삶이 한결 가벼워졌다. 묵직한 위로를 안겨준 '선물', 감사한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서울시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매회 100명씩 선착순으로 신청을 받는다. 공연 신청 시 작성한 사연을 선정하여 공연 중 소개하고 아티스트 사인 CD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