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허브, 2019년 태양광발전사업 수익극대화 및 수소경제로드맵과 연료전지 세미나 개최
상태바
세미나허브, 2019년 태양광발전사업 수익극대화 및 수소경제로드맵과 연료전지 세미나 개최
  • 장은성
  • 승인 2019.05.08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29일부터 30일, 서울 여의도에서 태양광발전 및 수소경제 관련 지식 공유의 장 열려
에너지 세미나 행사장사진제공세미나허브
▲에너지 세미나 행사장(사진제공=세미나허브)

[미디어라인=장은성 기자] 정부가 현재 8% 수준인 재생 에너지 발전 비중을 오는 2040년 35%까지 늘리기로 방침을 정하면서 우리나라의 에너지 산업과 연관 정책이 중대 전환점을 맞게 됐다. 국제에너지기구(IEA)가 전망한 2040년 세계 평균 재생에너지 비중 40%에는 못 미치지만, 지난 2017년 기준 한국의 전체 에너지 발전에서 재생에너지가 차지하는 비중이 7.6%임을 고려하면 상당히 과감한 목표치다. 현재 재생에너지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바이오이지만, 앞으로는 태양광과 풍력이 재생에너지 확대를 주도해갈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최근 한국가스공사가 '수소사업 추진 로드맵'을 발표해 수소산업에 4조7000억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2022년까지 전국의 수소 유통을 위한 ‘수소 배관’을 주요 거점도시에 우선 설치하고, 2030년 수소 가격(1kg 4500원)도 지금의 절반 수준으로 낮춘다는 계획이다. 

이러한 흐름에 맞쳐 세미나허브는 오는 29일부터 30일까지 2일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대회의실에서 '2019년 태양광발전사업 수익 극대화 전략 교육세미나'와 '2019년 수소경제·산업과 연료전지 기술 및 사업화 전략 세미나'를 개최한다. 

첫날인 태양광발전 세미나에는 한국에너지공단, 신성이엔지, 코캄 등 태양광 및 ESS 관련 주요 기관과 업체 관계자가 참석하여 태양광사업의 수익 분석 및 REC 매매가격의 변화 예측 등 태양광 관련 산업의 전반적인 전망과 성공적인 수익을 위한 전략을 공유한다. 

둘째날인 수소경제 세미나에는 한국가스공사,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삼성증권, 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 등의 전문가가 초청되어 정부의 정책방향과 국내외 정보 및 동향과 기술 등 관련 산업의 정보를 공유한다. 

세미나허브는 앞으로도 태양광 및 수소 관련 사업자를 대상으로 에너지 관련 사업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하여, 성공적인 수익을 위한 태양광발전사업 및 수소경제 활성화를 이룰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예정이다. 

한편 세미나허브는 세미나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참가자 대상으로 오는 27일까지 사전 등록을 접수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