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2019 학생 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 개최
상태바
과기정통부, ’2019 학생 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 개최
  • 송연창
  • 승인 2019.05.27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혁신 주인공의 가치 있는 도전, 학생 ‘창업유망팀 300’ 뽑는다!
[미디어라인=송연창 기자]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도전! K-스타트업 2019 예선을 겸한 ’2019 학생 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를 공동으로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학생 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는 창업에 열정을 가진 학생들의 도전의식을 고취하고자 ’16년부터 개최하여 올해 4회째를 맞아 전국의 유망한 학생 창업팀* 300개를 선발하고, 이들의 성장을 체계적으로 지원하여 미래 혁신의 주역이 될 학생 창업 성공사례를 배출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3 ~ 7인의 학생으로 구성된 창업팀(창업 동아리, 학생 창업기업 등)

본 대회는 창의적인 아이디어나 실험실 기술을 기반으로 실제 창업을 하고자 하는 학생 창업팀(예비 ~ 창업 7년 이내)을 대상으로 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대학생 및 대학원생뿐 아니라 초‧중‧고교생까지 참가대상을 확대하여, 대한민국 학생이라면 누구나 도전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한다.

약 2달간 진행되는 대회를 통해 선발될 300개의 창업유망팀은 교육부와 과기정통부를 비롯한 유관 부처의 유기적인 협력 하에 ‘학생 스타트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맞춤형 지원을 받게 된다.

우선, 온라인 육성과정을 통해 고객 발굴 및 사업모형(Business Model)개발 등 사업계획 고도화에 필요한 기본 지식을 학습하고, 이를 통해 발전시킨 사업계획서를 온라인으로 1:1 상호 평가하는 과정에서 자신만의 핵심 성공전략을 개발할 수 있다.

아울러, 교육부의 희망사다리 장학금(창업 활동 장학금) 및 대학창업펀드, 과기정통부의 공공기술기반 시장연계 창업탐색 지원사업 등 정부 지원사업과 연계하여 초기 자금지원 및 해외시장 발굴 등 후속 성장을 위한 지원을 제공받을 수 있으며, 유망팀 중 상위 40팀은 올해 9월 개최 예정인 ‘도전! K-스타트업 2019’ 본선에 진출하여, 부처별 예선*을 통해 올라온 152개의 창업팀과 총 상금 13.5억 원을 향한 경쟁을 치르는 기회가 주어진다.
* (국방부)국방리그, (중소벤처기업부) 혁신창업리그, 타부처 및 민간리그, 지자체리그

이외에도, 경진대회 결과 우수팀에는 시제품 고도화를 위한 상금과 장관상, 시제품 전시 및 투자유치 기회, 해외캠프 등 특전이 주어지며, 300팀 전원에게는 인증서와 아이디어 도용 방지를 위한 원본 증명서비스를 특허청과의 협업으로 무상 제공한다. 

지난 대회에서 유망팀으로 선발된 학생 창업팀 중에는 이러한 육성 과정을 기반삼아 눈에 띄는 성과를 내고 있는 사례도 있다.

2017년, 2018년 연속 유망팀으로 선정되어 지난 해 ‘도전! K-스타트업 2018’ 본선에서 5등을 수상한 ‘주식회사 팜스킨(대표 곽태일)’은 2017년 유망팀 선정에 따라 3.2억 원의 투자를 유치하면서 사업을 점차 확장시켜 현재 20여개 국가에 자체 개발한 초유 화장품 판매를 통해 수출 100만불을 달성하는 성과를 이루었다.

고려대학교 기계공학과 석‧박사생으로 구성된 ‘(주)에이올코리아(대표 백재현)’은2018년 유망팀 선정 이 후 기술 가능성을 인정받아 대학창업펀드로 2억 원의 투자를 받았으며, 약 18억 원의 후속 투자 유치하며 IoT 융‧복합 공기관리시스템을 고도화 하여 올해 약 10억 원의 매출이 기대되고 있다.

또 다른 2018년 유망팀 ‘(주)뉴빌리티(대표 이상민)’은 차량 운전자의 인지능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현재 자동차부품 전문회사와 공동기술개발에 매진하고 있으며, 연세대학교 기술지주회사로부터 대학창업펀드 5억 원의 투자유치 예정이다.

‘2019 학생 창업유망팀 300’에 참가를 희망하는 팀은 접수 기간(6.10.~7.1., 17:00) 동안 ‘온라인 창업교육 플랫폼’을 통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며, 오는 29일 동남권을 시작으로 ‘찾아가는 권역별 설명회’를 통해 대회와 관련한 자세한 안내가 진행될 예정이다.

찾아가는 권역별 설명회 얼정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찾아가는 권역별 설명회' 얼정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참가자격 및 대회 진행 일정 등 세부사항은 교육부 및 과기정통부 홈페이지에 게재된 대회 참가자 모집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태훈 교육부 직업교육정책관은 "지난 몇 년간 대학과 초‧중등 교육현장에 기업가 정신 및 창업교육 인프라가 확대 되면서, 창의력과 열정을 겸비한 우수 인재들의 적극적인 창업도전이 계속되는 등 창업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과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라며 "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를 통해 발굴한 미래 혁신인재들이 앞으로 국가 경제를 선도할 스타트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유관부처와 협력을 통해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창윤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일자리혁신관은 "작년의 경우 기술기반의창업 아이템을 가진 창업팀이 통합 본선(도전! K-스타트업) 수상팀 10개가운데 4개였다"며, "본 대회를 통해 실험실의 연구성과가 창업을 통해 본격적으로 시장으로확산되는 계기가 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동 대회를 통해 이공계 대학원생을 포함한연구자들의 창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가겠다" 고 언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