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제암산자연휴양림, 3월 1일 '숲속모험시설' 본격 운영
상태바
보성군 제암산자연휴양림, 3월 1일 '숲속모험시설' 본격 운영
  • 김기현
  • 승인 2019.02.28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숲속모험시설 체험사진제공보성군청
▲숲속모험시설 체험(사진제공=보성군청)

[미디어라인=김기현 기자] 보성군(군수 김철우)은 오는 3월 1일부터 제암산 자연휴양림 내 '숲속모험시설'을 본격 가동한다고 오늘(28일) 밝혔다.

제암산자연휴양림에서 운영하는 시설은 울창한 숲속에서 다이내믹한 체험을 할 수 있는 에코어드벤처(3코스/어린이, 청소년, 일반인)와 호수를 가로지르며 제암산의 기운을 느낄 수 있는 전용 짚라인(637m), 40여개 게임 시설 등이다.

이용시간은 에코어드벤처의 경우 매일 3회(오전 10시 30분, 오후 1시 10분, 오후 2시 50분)이며 전용 짚라인은 일 2회(오전 9시 20분, 오후 4시 40분)며 신청은 인터넷 예약과 현장 접수를 통해 가능하다.

2015년 처음 개장한 숲속모험시설은 군 홍보 등에 힘입어 지난해 학교 및 기업, 단체에서 5천643명의 체험객이 다녀가는 등 해가 거듭될수록 이용객의 증가로 자연휴양림 활성화에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또한 제암산자연휴양림 내에는 노인, 어린이 등 보행 약자와 유모차, 휠체어로도 진입이 가능한 5.8㎞ 길이의 무장애 산악트레킹로드 '더늠길'이 있어 편백 숲을 거닐 수 있다.

특히 올해 7월경에는 숲속 미끄럼틀(238m) '마운틴슬라이드'가 설치돼 방문객에게 더욱 큰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숙박시설은 숲속의집 24동, 숲속휴양관 12실, 제암휴양관 11실, 원기회복의 집 8실 등 총 55실의 시설을 관리 운영하고 있으며 일시에 300여명의 숙박이 가능해 대학교와 기업체 등에서 MT와 워크숍 장소로 안성맞춤이다.

교육시설로는 300여명 수용이 가능한 다목적 강당 1실을 갖춘 숲속교육관이 있으며, 주변으로 드넓은 잔디광장과 어린이놀이터를 갖추고 있어 다양한 야외놀이를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